대메뉴로 건너뛰기 본문으로 건너뛰기


우리면현황 Introduction 안락하고 살기좋은 고장, 우리고장을소개합니다.

김천시 민원안내 보다 편리한 김천시청 민원안내서비스 바로가기

설화

  • 우리면 현황
  • 설화

SNS공유
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
글자크기

  • 글자크기 크게조정
  • 글자크기 작게조정

메일보내기

본문내용 인쇄

  • 비룡봉(飛龍峰)
    유촌 1리 서북쪽에 있는 비룡봉은 용이 승천했다는 성스런 산으로 이 산을 중심으로 명당이 많다 하여 묘가 유달리 많다.
  • 뱃들의 석문
    뱃들 마을 입구에 마치 문과 같이 생긴 바위가 있다. 옛날 이곳 상두대에 권세를 가진 병사 가족이 살았는데, 이 병사가 불교를 매우 탄압하였다. 이 때 고승이 도사로 변장해 나타나 병사 가족에게 석문 바위를 깨뜨리면 가정이 번창한다고 속여 석문을 깨뜨리게 하니 바위 속에서 붉은 피가 쏟아지고 병사 가족도 사라지고 말았다는 전설이 있다.
  • 국도 변경
    부항면 초대 면장 김훈상(金薰相)이 재임시 3번 국도(김천 ~ 거창)가 부항면을 통과하도록 설계되었는데 그를 중심한 면민들이 신작로는 미풍양속을 해친다 하여 반대하므로 지금과 같이 대덕면을 거치도록 변경되었다 한다.
  • 직지사 호랑이꿈
    황악산 직지사 아래 마을에 장생(張生)이라는 사람이 살고 있었다. 이 사람은 오래전부터 호랑이 잡는 일을 계속해 왔는데, 하루는 함정을 파고 덫을 놓아 큰 호랑이 한 마리를 잡았다. 그 뒤에 아들이 갑자기 고함을 지르며 땅에 넘어지더니 한참 있다가 일어나서 말하기를 "웬 사람이 나타나 내 등을 심히 매질하면서 '왜 내 말을 죽였나' 하더라." 고 말하였다. 아들이 매 맞았다는 곳이 자꾸 헐어 터지고, 그 아들은 미친 사람이 되고 말아, 장생은 그 후부터는 다시는 함정을 파서 호랑이 잡는 일을 하지 않았다고 한다.
  • 김구선생 은거
    월곡에 살았던 성태령(成泰領)이란 사람의 집에 백범 김구가 일경을 죽이고 3개월간 은신해 있었다 한다.
  • 중평
    하대리 중평은 원래 뱃들(舟坪)인데, 마을 형상이 풍수지리설로 바다에 뜬 배와 같다 하고 배가 가라앉지 않도록 마을 가운데에 돛대를 세워 놓았다 한다.
  • 성재
    옛날 하대와 중평이 싸움을 일삼아 왔기에 가운데에 성을 쌓아 경계선을 만들었다고 하는데, 그성을 성재라 한다.
  • 홍심동(紅心洞)
    대야리 남쪽 골짜기에 몇집 있었던 마을이다.
    구한말 이곳에 살던 이용강(李龍岡. 경상도관찰사를 파직당하고 이곳에 은거)이 주택을 짓고 살면서 부녀자를 농락하는 등 횡포를 부렸는데, 항일독립군 김산장 의군(金山杖 義軍)에게는 군량미 80석을 순순히 내놓았다 한다.
  • 구남동(九南洞)
    두산리 말미마을 남쪽 들인데 옛날 9형제가 살던 마을이었다. 지금은 구남천 유원지로 여름이면 유흥객이 모이는 곳이다.

URL주소복사

  • 만족도조사
    홈페이지 서비스 향상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.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!
    • 자료담당자 : 부항면 / 054-437-2031
    • 최종수정일 : 2018-02-02

페이지 맨 위로 이동